10월 1일 부경 5경주 국제신문배 분석

아래는 일요일 부산 5경주 국제신문배 1400미터 출마표입니다.

서울에서 2마리 부산에서 6마리 출전입니다. 부중은 모두 57킬로에 수, 거세마만 출전입니다.  김영관 조교사 마필이 두마리, 서울에서 박대흥 조교사만 두마리 출전시겼습니다.  레이팅으로는 단연 상위 두마리 파워블레이드 트리플나인의 경주로 보입니다.

 

전적으로 보아도 5 7 두마리가 나아 보이고, 3위에 있는 서울에서 내려간 시티스타의 전적도 좋아 보입니다.

아래는 최근 1년간의 기록 차트입니다. 주행심사 기록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아래의 차트 설정에서 1000미터 기록을 지우고 보면

아래와 같이 주행 심사 기록이 지워지면서 한 눈에 우열이 가려집니다.

전체적인 기록으로는 7트리플나인이 나아 보이고 최근 기록은 파워블레이드가 나아 보입니다. 나머지 3착권에서는 6 8 두마리가 나아 보입니다.

체중 변화 차트에서 전체 경주마의 기록을 보겠습니다.

5번마 두바이 갔다 온 후 최근 두경주를 1600 1200 미터를 뛰었고 1600에서 57킬로 부중을 달아서 부중에 문제 없어 보이고, 기수도 다실바 기수라 변화 없습니다.

7번 트리플나인은 최근 2경주 부중에 문제 없었고 거리는 1600 1800을 뛰었습니다. 기록으로는 하향세를 보이고 있어 좋아 보이지 않습니다.

6번 시티스타는 최근 57킬로에 1600 미터도 뛰었고 최근 세 경주 안정적인 기록입니다.  4세마필이고 순발력있는 마필이라 1400에도 좋아 보입니다.

6세에 기록이 정체 상태이지만 부중 기수에 보두 문제 없어 3착권에는 충분히 가능해 보입니다.

 

아래의 나머지 마필들 중에서는 좋아 보이는 마필이 없습니다.

 

 

 

결론은 보여준 기록으로는 상위 두마리 5 7에 3착권에 6 8 두마리가 가능해 보이지만,  만일 7번 트리플나인의 하향세가 계속되어 조금 더 나빠지거나, 4세의 6번마가 더 좋아 진다면, 결과에 변화가 있을 수 있겠습니다.

9월 10일 서울 8경주 2회 코리아컵 분석

이번 주 일요일 서울 8경주는 제2회 코리아컵 경주가 과천에서 열립니다. 이 경주를 분석해 보겠습니다. 국내마가 5마리, 외국에서 온 마필이 6마리로 총 11두 출전입니다. 외국 마필에 대한 국내 주로의 기록이 전혀 없었으면 분석에 의미가 없겠지만, 다행히 외국 출전마 중의 한마리인 크리솔라이트가 작녁 1회 대회에 출전하여 과천 경주로에서의 기록이 있어서 어느 정도 분석이 가능해 보입니다.

아래는 출마표입니다.

외국 마필 중에서 국내 전적이 있는 마필은 10크리솔라이트 한마리라 나머지 마필들 전적은 표시가 되지 않습니다. 마사회 사이트에 가면 볼 수가 있고, 여섯 마리의 복승률이 모두 50%는 넘고 있습니다. 오른 쪽 끝에서 두번 째 열의 숫자가 레이팅입니다. 국내산 마필들의 레이팅의 국내 레이팅이고, 외국 마필들의 레이팅은 국제 레이팅입니다. 트리플나인이 두바이 월드컵에서 받았던 국제 레이팅이 105 정도였기 때문에 크리솔라이트나 3서킷랜드의 국제레이팅가 약 10 정도가 차이가 있습니다. 4번마 파파샷의 레이팅 정보가 마사회 출마표에 없어서  임의로 90으로 표시하였습니다.

9번마만 암말이고, 나머지는 모두 수, 거세 말입니다. 나이는 4세에서 7세까지네요.

아래는 경주마의 혈통 정보입니다.

아래는 작년 코리아컵 경주 결과입니다.

3번 게이트에서 크리솔라이트가 1800미터를 1분 52초 3에 주파하여 트리플나인과의 마신차가 무려 16마신이나 났습니다.

아래는 과거 1년 6개월 정도의 경주 기록 차트입니다.

위 기록 차트에 주행 심사 기록이 포함되어 있어, 아래의 차트 설정에서 1000미터 기록을 지웁니다.

아래는 1000미터 기록을 제외한 과거 기록 차트입니다.

작년에 코리아컵에서의 크리솔라이트의 기록이 보정 기록으로 11.6, 과거 13년 간의 스페이드플러스 앱 기록 중에서 최고 기록입니다. 즉, 국내 최고 기록입니다. 이 경주에서  트리플나인의 기록은 약 11.9 정도였습니다.  그 경주 이 후의 트리플나인의 기록이 많이 좋아 져서 그 뒤에 뛴 4 경주의 기록이 약 11.7 정도로 격차가 많이 줄었습니다.

나머지 국내 마필들은  기록차이가 커서 다른 마필들과의 비교는 의미가 없어 보입니다. 외국산 마필 중에 크리솔라이트와 레이팅이 비슷한 2, 3, 11 이 크리솔라이트와 비슷한 기록을 낸다면 트리플나인의 입상 가능성은 좀 적어 보이지만, 크리솔라이트도 7세로 들어섰고, 나머지 109이상이 세마리 중에 국내 주로에 적응하지 못하거나 컨디션이 나쁜 마필이 있다면 트리플나인의 입상 가능성도 있어 보입니다.

 

아래는 10크리솔라이트와 6트리플나인의 체중 변화대 기록 차트입니다.

크리솔라이트는 과천에서 1전의 기록 뿐이 없었고, 그 때 당시의 체중이 503킬로였으므로 어느 정도 현장 체중과의 비교가 가능해 보이고,

트리플나인의 체중 대 기록을 보면 490킬로 였을 때의 기록이 제일 좋은 기록입니다.

 

결론은 트리플나인 보다 국제레이팅이 높은 마필 네마리에 트리플나인 까지 5마리가 일단 가능해 보이는 경주이고, 트리플나인의 최근 기록이면 입상 가능성도 있어 보입니다.